야구토토

야구토토
+ HOME > 야구토토

홈런 슈어맨

방덕붕
08.01 06:12 1

메이저리그에도 슈어맨 '온 홈런 몸이 담덩어리'인 선수가 하나 있다. 상대의 검을 진흙 자르듯 했다는 조운의 청홍검처럼, 커터로 수많은 방망이를 박살내며 13년째 메이저리그 최고의 마무리로 군림하고 있는 마리아노 리베라(40·뉴욕 양키스)다.
하지만 홈런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부상 슈어맨 방지다.

홈런 슈어맨

새크라멘토킹스,골든스테이트 홈런 워리어스,LA 슈어맨 레이커스
브라질올림픽 축구대표팀의 스트라이커 네이마르 홈런 [출처:브라질 슈어맨 일간지 폴랴 지 상파울루]

헨더슨의출루율은 앨버트 푸홀스의 타율만큼이나 기복이 없었다. 홈(.398)과 원정(.404) 낮경기(.401)와 야간경기(.401) 우투수(.394)와 좌투수(.409)의 차이가 거의 슈어맨 나지 않았으며, 가장 부진한 달(9월)의 홈런 출루율이 .382였다.

그러나요스트의 슈어맨 볼넷 능력과 윌스의 도루 능력을 모두 가진 헨더슨의 등장으로 이상적인 리드오프의 꿈은 마침내 실현됐다.
안치용해설위원은 "전반기는 두산과 NC의 독무대였다. 시즌 개막 전 두산과 NC의 독주를 전혀 예상하지 못했다. 두 팀이 슈어맨 타 팀들에 비해 너무 압도적인 경기력을 선보였다"고 평가했다.
브라질까지이동시간만 30시간 이상 걸리는 만큼 교체된 선수도 현지 적응에 많은 시간이 필요해 예비 엔트리 슈어맨 가동은 신중하게 결정할 문제다.

반면지난 시즌 준우승팀 삼성 라이온즈의 몰락은 누구도 슈어맨 예상치 못했다.

헨더슨은 슈어맨 대신 오클랜드의 4라운드 지명을 받아들였다.

황당한올러루드의 대답은 "그거 저였거든요"였다. 둘은 토론토와 메츠에 이어 3번째로 만난 것이었다. 1996년 스티브 핀리는 헨더슨에게 대선배이시니(You have tenure) 버스에서 앉고 싶은 자리에 슈어맨 앉으라고 했다.
커터는포심과 슬라이더의 중간 형태의 공이다. 슬라이더와 같은 슈어맨 방향으로 휘지만 슬라이더보다는 훨씬 덜 휘며, 슬라이더보다 빠르지만 포심보다는 느리다.
홈런 슈어맨
헨더슨은2005년에도 월봉 3000달러에 독립리그에서 뛰었지만 더 이상의 전화는 걸려오지 않았다. 결국 헨더슨은 마흔여섯살의 나이로 슈어맨 30년의 프로선수 생활을 마감했다.

리베라가기록 중인 슈어맨 통산 202의 조정 평균자책점은 역대 1000이닝 투수 중 1위에 해당된다(2위 페드로 마르티네스 154). 호프먼의 경우 147이며, 데니스 에커슬리는 선발 시즌을 제외하더라도 136이다.
리베라의통산 WHIP(1.01)과 평균자책점(2.25)은 라이브볼 시대를 보낸 슈어맨 그 누구보다도 좋다. 하지만 리베라를 특별하게 만드는 것은 바로 포스트시즌이다.
6월의어느날, 리베라의 포심이 갑자기 말을 듣지 않기 시작했다. 슈어맨 똑바로 던지려 해도, 공은 계속해서 왼쪽으로 휘었다. 커터성 무브먼트가 생긴 것이었다.
홈런 슈어맨

전문가들은후반기 리그가 시작되는 19일부터는 플레이오프 슈어맨 진출권 획득을 향한 중위권 싸움이 치열해질 것으로 내다봤다.

이제리베라는 과거 만큼 빠른 포심을 던지지 못한다. 과거 만큼 빠른 커터도 없다. 하지만 리베라는 2008년 피안타율 등 위력을 나타내는 슈어맨 거의 모든 지표에서 개인 최고의 기록을 작성했으며,

대표팀의료진은 정밀검사 슈어맨 결과 두 선수 모두 올림픽을 치르는 데 문제가 없다는 결론을 내렸지만 신 감독은 놀란 가슴을 쓸어내려야 했다.

연관 태그

댓글목록

파닭이

언제나 좋은 글 감사합니다^~^

경비원

안녕하세요~

이진철

함께 공유해서 좋았습니다~~

정봉순

자료 감사합니다...